클래식한 디자인에 

디테일을 더하다

클래식함에 화이트와 

핑크컬러를 더하다

텍스트 형식으로 

시계의 틀을 깨다

다이얼이라는 새로운 방식의 시곗바늘을 접목시키다

클래식한 디자인에 디테일을 더하다

클래식함에 화이트와 핑크컬러를 더하다

텍스트 형식으로 시계의 틀을 깨다

다이얼이라는 새로운방식의 시곗바늘을 접목시키다